경찰청, 3개월간 서민생활 침해범죄 54,360명 검거

강・절도 22,679명, 생활 주변 폭력 31,681명 등 총 54,360명 검거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6/14 [22:38]

경찰청, 3개월간 서민생활 침해범죄 54,360명 검거

강・절도 22,679명, 생활 주변 폭력 31,681명 등 총 54,360명 검거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 입력 : 2021/06/14 [22:38]

▲3개월간 서민생활 침해범죄 54,360명 검거 ©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경찰청 국가수사본부(형사국)는 3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3개월 동안‘침입 강·절도, 생활주변폭력* 등 서민생활 침해범죄’에 대해 집중단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길거리, 대중교통・식당 등 공공장소와 직장·체육계 등 폐쇄집단 내부에서 발생하는 폭력행위 및 공무집행방해

 

이번 단속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거두기 위해 수사력을 집중하였고 그 결과, 집중단속 기간에 강·절도 22,679명(구속 956명), 생활주변폭력 31,681명(구속 853) 등 총 54,360명을 검거하였다.

 

경찰은 서민 생활에 큰 불안을 일으키는 침입 강·절도와 생활주변폭력을 근절하기 위해 재범 비율이 높은* 직업적·상습적 강·절도 사범들의 수법을 분석하여 신속한 수사를 진행하고,‘주택·상가 등 침입 강·절도’사범 총 1,967명을 검거(구속 335명)하였다. 

* 검거된 피의자 중 전과자는 67.5%(강도 74.0%, 절도 67.4%), 그 중 동종 전과자 비율은 46.9% / 60대 이상 노령층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확인(24.8%)

 

특히 최근 들어 증가하기 시작한 무인점포 대상 절도 사건(’19년 203건 → ’20년 367건 → ’21년 1월∼2월 176건)에 대해 강도 높은 추적 수사를 진행하여 같은 기간 총 510건, 359명을 검거하였다.(구속 21명)

 

또한, 상습 폭력행위자에 대한 첩보 수집 등을 통해 생활주변폭력 사범에 대한 강력한 단속 활동을 전개한 결과 같은 기간 동안 총 31,681명을 검거하였다. 이는 집중단속 시작 전 2개월간 검거된 10,941명보다 월평균 5,090명이 많은 수치이다.

 

경찰관계자는 최근 무인점포가 증가하면서 점포 내 현금을 노린 범죄가 증가하고 있어, 지폐 교환기 등 현금보관 장소에 별도의 잠금장치를 하여 범죄의 표적이 되지 않도록 주의해 달라고 당부하고, 일상생활에서 발생하는 폭력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국민의 적극적인 신고를 부탁하였다.

 

경찰청은 앞으로도 범죄 취약지역과 시간대를 중심으로 가시적 예방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서민 생활보호를 위해 중대한 피해가 발생한 사안은 구속수사를 원칙으로 엄정대응할 예정이다. 또한, 강·절도 사건 발생 시 수사역량을 집중하여 범인을 신속하게 검거하고 장물범 추적 등 피해품 회수를 통해 실질적 피해회복에 주력할 계획이다.

※ 집중단속기간 강절도 피해품 18,077건, 174억 원 상당 회수

 

국민주권 우지영 행정법률 사무소
제보 상담문의
010-4437-0902
yujaewoo0830@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민범죄, 생활주변 침해범죄 관련기사목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