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마곡 연구개발 중심 창업보육공간‘M⁺센터’입주기업 모집

기술력있는 스타트업 융합생태계 지원하는 연구성장공간 ‘엠플러스(M⁺)센터’ 11월 개관

[행정법률신문=박현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5/27 [19:24]

서울시, 마곡 연구개발 중심 창업보육공간‘M⁺센터’입주기업 모집

기술력있는 스타트업 융합생태계 지원하는 연구성장공간 ‘엠플러스(M⁺)센터’ 11월 개관

[행정법률신문=박현욱 기자] | 입력 : 2021/05/27 [19:24]

 

 

▲최대 2년 입주, 대·중소 오픈 이노베이션, 투자유치, 기업 지원 프로그램 제공 ©[행정법률신문=박현욱 기자]

 

 

 

 

[행정법률신문=박현욱 기자]연구개발(R&D) 중심의 창업보육공간인 ‘엠플러스(M⁺)센터’가 문을 연다. 마곡 입주 대·중견기업과 스타트업의 융합생태계를 지원하는 R&D 연구공간이자, 창업·벤처·중소기업의 성장공간이다.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SBA)는 서울 강서구 마곡산업단지에 지하 4층~지상 8층 규모의 ‘엠플러스(M⁺)센터’를 조성, 오는 11월 개관한다. 

  

‘엠플러스(M⁺)센터’는 서울시가 마곡산업단지 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동반성장과 스타트업의 R&D 융복합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목적으로 건립한 공공산업 지원시설이다. 

 

마곡역 인근에 있어 접근성이 좋으며, 75개의 개별 사무실과 개방형·독립형 회의 및 휴게공간 등 입주기업을 위한 공간이 조성된다. 스튜디오, 소회의실 등 협력사 공간, 공유 오피스 60석과 이노베이션홀 40석 등 대내외 협력공간을 모두 갖추고 있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SBA)은 개관에 앞서 ‘엠플러스(M⁺)센터’ 입주기업을 모집한다. 

 

마곡일반산업단지 관리기본계획에 따른 입주업종*을 충족하는 기업 중 창업 7년 미만, 입주 계약체결 이전 사업자등록이 가능한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입주업종 : 정보통신산업(IT), 바이오산업(BT), 녹색산업(GT), 나노산업(NT)을 기반으로 한 연구개발업 

  

서울시는 지난 4월부터 국내 최대 규모의 오픈 이노베이션* <2021 위코노미 스타트업 챌린지(2021 Weconomy Startup Challenge)>를 통해 AI, 빅데이터, 바이오 등 12개 혁신성장 분야 10개 스타트업을 선정하는 중이다. 총 2억 원의 연구개발 지원금과 함께  ‘엠플러스(M⁺)센터’ 입주 기회가 제공된다.

*2020 위코노미 스타트업 챌린지를 통해 5개사를 선정하였다.

*오픈 이노베이션 :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술과 아이디어를 외부에서 조달하는 한편 내부 자원을 외부와 공유하면서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를 만들어내는 것

 

마곡산업단지 기업 추천 트랙과 투자기관/기업 추천 트랙 등 총 2가지 트랙을 통해 총 35개 내외의 기업을 선정한다. 

  

마곡산업단지 입주기업과 협력 성과를 보유한 스타트업은 마곡 입주기업 추천 트랙으로 지원하면 된다. 총 10개 기업 내외를 모집한다.

  

투자 관련 기관 또는 기업(엔젤투자사, 엑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 등)의 추천서를 보유한 스타트업은 투자기관/기업 추천 트랙으로 지원하면 된다. 총 25개 내외 기업을 모집한다.

  

입주 심사는 입주 업종 적합성, 성장가능성, 타당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며 벤처기업 인증서류, 마곡 입주기업과의 협력 추진 성과 증빙서류, 투자 증빙서류를 제출할 경우 가산점이 부여된다. 

 

‘엠플러스(M⁺)센터’ 입주기업은 최대 2년간 독립된 사무공간, 편의시설, 입주기업 맞춤형 스케일업 프로그램 지원을 제공받는다. 

  

선발된 입주기업은 대·중소기업 오픈 이노베이션, 투자 유치, 기업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받는다.

 

모집은 5월 31일(월)부터 6월 25일(금)까지 서울스타트업플러스 플랫폼(mplus.startup-plus.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서면 심사 및 대면 심사를 통해 8월 초 최종 선정 입주기업을 발표할 예정이며, 입주는 10월부터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스타트업플러스 플랫폼(mplus.startup-plus.kr) 및 서울산업진흥원 홈페이지(www.sba.kr)를 참고하면 된다.

 

서병철 서울시 서남권사업과장은 “엠플러스(M⁺)센터는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벤처·창업기업이 마음껏 연구하고 성장할 수 있는 공간”이라며 “강소기업 및 스타트업이 마곡산업단지 내 대·중소기업과 R&D 협업할 수 있는 연구공간을 제공함으로써 창조적 혁신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현욱 행정사

제보 상담문의
010-2000-8762
roe0319@naver.com
https://blog.naver.com/roe031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시, 마곡 연구개발 중심 창업보육공간‘M⁺센터’입주기업 모집 관련기사목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