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경주시, 경상북도 시․군 지방세정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쾌거

- 지방세 징수율, 제도개선 제안, 특수시책, 발표대회 입상 등 높은 점수로 최우수기관 선정 - 주낙영 경주시장, “다양한 우수시책 발굴로 보다 나은 세무행정 서비스 제공에 힘쓸 것”

[행정법률신문=박소연기자] | 기사입력 2021/05/24 [16:07]

[경주시] 경주시, 경상북도 시․군 지방세정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쾌거

- 지방세 징수율, 제도개선 제안, 특수시책, 발표대회 입상 등 높은 점수로 최우수기관 선정 - 주낙영 경주시장, “다양한 우수시책 발굴로 보다 나은 세무행정 서비스 제공에 힘쓸 것”

[행정법률신문=박소연기자] | 입력 : 2021/05/24 [16:07]

 

 

경주시는 자주재원 확충과 지방세정 발전을 위해 경북도에서 실시한 ‘2021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이번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올해 지방세 징수실적과 체납액 정리실적, 지방세수 확충 실적, 세정운영 기반조성 등 4개 분야 25개 항목과 지난해에 추진한 세정업무 전반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특히 올해 지방세 징수율 및 증감액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지방세 제도개선 제안 채택과 체납징수기동반 운영, 지방세 및 세외수입 무인수납기 도입 운영 등 특수시책, 연찬회 발표대회 입상 및 조세심판원 승소 등에 따른 가점이 부여됐다.

 

또 철저한 세원관리와 공정하고 정확한 과세로 전년 대비 228억원이 증가한 3950억 원을 징수해 자주재원 확충에도 기여했다.

 

덧붙여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시민을 위해 도내 가장 큰 규모인 42억원의 지방세를 감면하는 등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지방세정을 운영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세정운영에 노고가 많은 직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우수 시책을 발굴해 지방세정 선진화와 더 나은 세무행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성실하게 지방세를 납부해 주신 시민들께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