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2020학년도 취학통지서 12월2일부터 온라인으로 제출하세요”

[행정법률신문=김현수 기자] | 기사입력 2019/11/29 [15:00]

서울시,“2020학년도 취학통지서 12월2일부터 온라인으로 제출하세요”

[행정법률신문=김현수 기자] | 입력 : 2019/11/29 [15:00]

▲ 12.2(월)~13(금)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공인인증서로 본인확인 후 온라인제출 © [행정법률신문=김현수 기자]


[행정법률신문=김현수 기자] 서울시는 12월 2일(월)부터 2020학년도 초등학교 취학아동을 대상으로「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2020학년도 초등학교 취학 대상은 원칙적으로 만 6세 아동으로 2013년 1월 1일부터 2013년 12월 31일 사이에 출생한 아동이다.

 

서울시가 제공하는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2020학년도 취학예정 아동의 취학통지서를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하는 서비스로, 서울에 거주하는 취학아동의 보호자인 세대주, 부모, 조부모 등이 이용 가능하며 12월 2일(월)부터 13일(금)까지 서울시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공인인증서를 통해 본인 확인을 받은 후 이용할 수 있다.

 

2017학년도부터 시행된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온라인으로 취학통지서내 초등학교, 예비소집일시 등을 확인 후 출력없이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온라인 제출 후 취학통지서를 출력하고자 할 경우에는 결과 화면에서   출력도 가능하다.

 

온라인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취학아동 보호자는 온라인 서비스 기간이 끝나면 종전처럼 해당 동주민센터 직원이나 통장 등을 통해 12월 20일까지 취학통지서를 인편 또는 우편으로 전달받게 되며, 전달받은 취학통지서를 지정된 초등학교에 제출하면 된다.

 

취학통지서 온라인 서비스는 서울시가 전국에서 유일하게 시행하고 있는 제도이다.

 

2011년부터 시행된 이 제도는 동주민센터 직원이나 통장이 초등학교 입학 대상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취학통지서’를 전달하던 것을 보호자가 가정 또는 회사에서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발급받아 제출할 수 있게 하였고,

 

2014년에는 취학통지서 서비스 이용 가능자를 세대주에서 세대주, 부모, 조부모까지 확대하여 시민 만족도 향상은 물론 행정 효율성 또한 제고시켰고,

 

2016년부터는 온라인에서 바로 취학통지서 확인 후 해당학교에 제출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또한, 서울시는 초등학교 입학하는 아동에게 필요한 ‘취학아동 예방접종 통지서’, ‘교육급여 신청 안내장’ 및 초등돌봄시설 ‘우리동네키움센터’를 함께 안내한다.

 

곽종빈 서울시 자치행정과장은 “2020학년도 취학통지서 온라인 서비스는  시민 불편 해소를 위한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맞벌이 부부 등 젊은 인터넷 세대에 호응이 높고, 방문 전달에 따른 외부인의 가정방문 등이 꺼려지는 환경에서 유용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이므로, 서울시 취학아동 학부모들의 많은 이용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국민주권 우지영 행정법률 사무소 김현수 수석사무장
제보 상담문의
010-3299-7530
hsk9973@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취학통지서, 공인인증서, 온라인제출, 취학아동 예방접종, 교육급여, 초등돌봄시설 관련기사목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