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 올해 7월부터 ‘물류업’도 외국인 근로자 고용 가능

올해 4월 13부터 연말까지 국내 체류 기간이 만료되는 외국인 근로자(E-9, H-2)의 체류와 취업활동 기간 1년 더 연장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22:28]

중소벤처기업부, 올해 7월부터 ‘물류업’도 외국인 근로자 고용 가능

올해 4월 13부터 연말까지 국내 체류 기간이 만료되는 외국인 근로자(E-9, H-2)의 체류와 취업활동 기간 1년 더 연장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 입력 : 2021/05/03 [22:28]

▲올해 7월부터 ‘물류업’도 외국인 근로자 고용 가능 ©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행정법률신문=류재우 기자] 중소기업 옴부즈만(차관급 박주봉, 이하 옴부즈만)은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민우, 이하 경기신보)과 함께 5월 3일(월) 경기도 수원시에 소재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경기지역 ‘중소기업 옴부즈만 현장공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지역 중소기업들의 현장 목소리를 듣고 함께 해결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기신보 이민우 이사장은 “코로나19로 대내외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중소기업에 대한 규제환경은 여전하다”면서, “박주봉 옴부즈만께서 관련 중앙부처와 공공기관에서 전향적인 검토를 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최근 원자재 가격상승과 더불어 코로나19 장기화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2009년 이래 8억 원으로 묶여있는 지역신용보증재단 보증한도를 16억 원으로 상향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에 박 옴부즈만은 “지난 10년간 국내 국내총생산(GDP)이 23% 넘게 증가*한데 비해 최소 물가상승률 반영조차 없이 그동안 보증한도가 8억 원으로 유지됐던 점은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중소벤처기업부가 한도 상향을 긍정적으로 검토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 국내 실질 국내총생산(GDP) : (’11년) 1,479조원, (’20년) 1,831조원

 

물류업을 운영하는 A대표는 “비대면 쇼핑으로 택배 물량이 증가함에 따라 물류창고 상·하차 업무의 인력난이 심각하다”며, “물류업도 제조업과 건설업처럼 외국인을 채용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했다. 

 

박 옴부즈만은 “올해 2월 개최된 외국인력정책위원회에서 택배 상·하차 업무에 한해 외국인 근로자(H-2) 고용을 허용하기로 했다”며, “출입국관리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7월경 시행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코로나19로 입국과 출국이 어려운 외국인 근로자와 중소기업의 애로사항을 고려해 정부는 올해 4월 13일부터 12월 31일까지 국내 체류와 취업활동 기간이 만료되는 고용허가제 외국인 근로자(E-9, H-2)의 체류기간을 1년 연장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참석기업은 △자동차대여사업 가능 차종에 캠핑용 자동차 포함 △화장품 수출기업의 해외 임상비용 지원 확대(20→70%) △민간건설공사에 적격심사낙찰제 도입 △세계적인 반도체 부족 문제로 인한 피해기업 자금지원 등을 요청했다. 

 

박 옴부즈만은 “앞으로도 늘 ‘현장에 답이 있다’는 생각으로 전국을 돌며 중소기업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일 것”이라고 하면서, “기업의 대변인으로서 불합리한 규제개선을 위해 정부 부처와 머리를 맞대고 해결방안을 마련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두 기관은 일명 ‘규제발굴 핫라인’ 구축을 통해 규제혁신 전담부서 지정과 정기 간담회 개최 추진 등 앞으로도 규제혁신 활성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국민주권 우지영 행정법률 사무소
제보 상담문의
010-4437-0902
yujaewoo0830@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올해 7월부터 ‘물류업’도 외국인 근로자 고용 가능 관련기사목록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