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

직장가입자 보수월액 산정기준 개선, 본인부담 경감 및 면제 확대 등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 기사입력 2020/12/23 [00:17]

보건복지부,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

직장가입자 보수월액 산정기준 개선, 본인부담 경감 및 면제 확대 등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 입력 : 2020/12/23 [00:17]

▲ 직장가입자 보수월액 산정기준 개선, 본인부담 경감 및 면제 확대 등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행정법률신문=조윤정 기자]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직장가입자의 보수월액 산정기준 개선,본인부담 경감 및 면제 확대 국민건강보험법시행령일부개정령안1222()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근로자보다 소득이 적은 사용자의 보수월액 산정기준 개선과 결핵 확진 검사 비용의 본인 부담면제 및 차상위 본인 부담경감사업 대상자 특례조항 마련 등 국민들의 의료보장성을 강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개정된 시행령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경영상 어려움이 있는 사용자의 부담 완화를 위해, 보수월액을 종전의 해당 사업장에서 최고 보수 근로자의 보수월액에서 해당 근로자들의 평균 보수월액으로 산정기준  개선(안 제38조제3),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결정(`20.8)에 따라 ’21년도 건강보험료율을, 직장가입자 보험료율을 6.67%에서 6.86%, 지역가입자의 보험료부과점수당 금액을 195.8원에서 201.5원으로 변경함(안 제44)

 

내년부터 고용부에서 구직촉진수당을 지급(50만 원, 6개월)함에 따라, 소득이 증가해도 차상위 본인 부담경감사업 대상자가 계속 원을 받을 수 있도록 특례조항 마련(별표 2 3호 라목), 일반 건강검진 결과 결핵이 의심되어 의료기관에서(종합병원상급종합병원 포함)확진 검사를 받는 경우 그 비용의 본인부담을 면제(안 별표 2 3호타목),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산업안전보건법따라 산업재해  발생사실을  확인하기 위해 관계기관에 요청할 수 있도록 자료제공 요청의 범위 확대(안 별표 43 1호조목 신설)

 

보건복지부 진영주 보험정책과장은 이번 시행령 개정으로 경영상 어려움이 있는 사용자에게 건강보험료 부담을 완화해주고, 결핵 의심 환자의 검사비 본인 부담을 면제해줌으로써 국민들의 의료보장성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정치/경제/사회]
1/20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