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혁신의 공유와 확산 큰 마당 펼친다.

10.8.(화) 14:00, 하반기 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행정법률신문=우지영 기자] | 기사입력 2019/10/07 [14:14]

대구시, 혁신의 공유와 확산 큰 마당 펼친다.

10.8.(화) 14:00, 하반기 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행정법률신문=우지영 기자] | 입력 : 2019/10/07 [14:14]

 

▲ 2019년 상반기 경진대회 개최 사진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10월 8일 오후 2시 대구경북디자인센터 컨벤션 홀에서 ‘대구시 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대구시, 구・군, 공사・공단이 추진한 혁신사례 52건중 정부혁신평가 전문가의 1차 서면심사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14건의 우수사례들이 열띤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본선에 진출한 14건(△대구시 5 △구・군 6 △공사・공단 3)은 권영진시장이 강조해온 ‘시정혁신의 시민 접점까지 확산’과 ‘구석구석에서혁신이일어나고 있음’이 나타나고 있다는 의미로 받아 들여 지고 있다.

 

이날경진대회에서 입상한 상위 5건에 대해서는 11월에 개최되는 행정안전부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도 참여해 전국의 혁신사례들과 경쟁하는 만큼 전문가와 시민심사위원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발된다.

 

또대구시가 올해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일하는 방식 혁신’사례공모로 접수된 32건 중, 내부직원과 전문가 심사를 거쳐 선정된우수사례7건도 함께 시상한다.

 

‘일하는 방식 혁신’ 부문 금상에 선정된 ‘대구・경북 상생협력 체납차량 번호판 합동영치’는 전국 최초 인접 광역시도간 단속 실시로 체납 자동차세 징수액이 전년 동기 대비 일백오십억 원이 증가하는효과를 거두어 심사 위원들의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정영준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대구시 혁신 사례들이 다른 지자체들의 벤치마킹을 넘어 정부정책으로 채택되는 사례들이 늘고 있고 2019 대한민국 정부혁신평가에서 최우수상인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등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시민의 삶을 바꾸는 혁신을 계속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