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환경공단, 전기차 긴급충전서비스 개시

대구환경공단 - 현대자동차「긴급충전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체결

[행정법률신문=우지영 기자] | 기사입력 2019/10/07 [14:22]

대구환경공단, 전기차 긴급충전서비스 개시

대구환경공단 - 현대자동차「긴급충전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체결

[행정법률신문=우지영 기자] | 입력 : 2019/10/07 [14:22]


 전기차 충전인프라(충전소 120개소, 충전기 202기)를 운영하고 있는 대구환경공단(이사장 강형신)은 전기차 이용자의 편의 제공 및 충전서비스 확대를 위해 현대자동차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월 7일부터전기차 긴급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대구환경공단은 2016년부터 대구시의 전기차 충전인프라 운영 및 구축사업을 수탁 받아 수행하고 있으며 현재 120개 충전소(충전기 202기)를관제 및 운영하고 있다.

 

또한 전기차 이용자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긴급충전서비스’를 올해 4월부터 현대자동차와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긴급충전서비스 차량(2대)을 지원받아 10월 7일(월)부터 서비스를 개시한다.

 

긴급충전서비스는 이동형충전기(20kW)를 탑재한 차량을 이용해 방전또는 충전량 부족으로 전기차충전소까지 이동이 불가한 전기차에 한해월1회 무료로 지원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다. 대구 지역내 모든 전기차이용자는 제조사 구분 없이 디시(DC)콤보, 차데모커넥터를 이용하는 차량이라면1회 충전서비스 시 7kWh의 전기를 충전 받아 약 40km정도 주행이 가능하다.※ 대구 전기차 충전기 관제센터(053-605-8060)

 

또한 긴급충전서비스 중 전기차 이용자에게 충전소 이용 방법, 충전에티켓, 전기차 충전방해행위 과태료 부과에 대한 사항 등을 전달해「전기차 선도도시 대구」에 걸맞은 성숙한 충전문화가 조속히 정착될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강형신 대구환경공단 이사장은 “대구시가 미래형자동차선도도시 구축을위해 지속적인 투자와 노력을 하고 있는 것에 맞추어 우리 공단도 전기차충전시설에 대한 철저한 관리와 전기차 이용자의 편의시설 개선을 위해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