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태양광발전 계통 접속 허용기준 20% 확대

접속 대기 물량 3,335건(725MW)이 즉시 접속 가능

[행정법률신문=김기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2/26 [13:29]

산업통상자원부, 태양광발전 계통 접속 허용기준 20% 확대

접속 대기 물량 3,335건(725MW)이 즉시 접속 가능

[행정법률신문=김기성 기자] | 입력 : 2020/02/26 [13:29]

  © [행정법률신문=김기성 기자]


[행정법률신문=김기성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3월2일부터 한전 배전선로의 태양광발전 접속 허용기준을 20% 확대할 계획이다. 접속허용 기준 확대로 태양광발전 계통접속 용량이 일반 배전선로의 경우 기존 10MW에서 12MW, 대용량 배전선로는 15MW에서 18MW까지 20% 상향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최근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려는 사업자 계통 연계 신청이 급증함에 따라 접속대기 물량이 증가하였다.  ‘16년10월부터 ‘20년1월까지 누적 기준 계통연계 신청 14.0GW, 접속 대기 5.9GW이다. 정부는 접속대기 해소 특별대책의 일환으로 한전과 함께 실증*을 거쳐 배전선로 접속허용 기준을 확대하기로 결정하였다.

* (전력연구원) 배전선로 연계용량기준 상향 타당성 연구(‘18.9∼’19.8), (한전) 빅데이터분석(‘19.3∼’19.10)·실증(‘19.4∼’19.9)


이번 허용기준 확대로 배전선로 신설(1년 소요)이 필요한 9,585개소(2,214MW)의 35%인, 3,335개소(725MW)가 계통에 즉시 접속 가능하여 재생에너지 보급 확산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지역별로는 전북 1,032건(170MW), 광주전남 767건(171MW), 대구경북 468건(124MW), 대전충남 375건(76MW), 강원 209건(54MW), 경남 200건(44MW), 충북 134건(34MW) 순으로 즉시접속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국민주권 우지영 행정법률 사무소 김기성 행정사
제보 상담문의
010-9226-1207
skk3365@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산업통상자원부, 태양광발전, 접속허용기준, 접속대기, 허용기준, 배전선로, 태양광발전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